재택 근무
한량의꿈 l

01_

사무실에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하기 시작했다.

한창 때에도 재택의 ㅈ도 생각하지 않던 회사가 2주 간 격일제 재택 근무를 시작하기로 했다.

격일이라지만 사실상 근무일 7일 중 3일은 출근, 4일은 재택하는 뭐 그런.

타 팀과 교류가 딱히 필요한 직업은 아닌지라 재택 반가움.

 

02_

패드가 업무용으로 열심히 굴려지고 있다.

종이가 편하긴 하지만 나쁘지는 않다.

이 직업에서 재택하는 경우라면 업무용 패드가 있으면 확실히 편하기는 한 듯.

 

03_

사무실이 가지고 싶어졌다.

현실은 집도 없음 ^^...ㅗ

 

04_

사무실 바로 옆이 사전투표소라 출근했으면 사전투표 갈겼겠지만....

재택으로 본투표소가 더 가까워졌으므로 오랫만에 본투표 할 듯.

이번 대선 이렇게 말아먹는 것도 재주다. 찢주당 이 빌어먹을 것들아.

문프가 그렇게 떠먹여줘도 밥상 엎어버리는 머저리들.

 

05_

문프 못보내... 어떻게 문프를 보내...

하지만 요즘 올라오는 사진마다 하루가 다르게 얼굴 상하신 것이 보여서 마음이 너무 아픔ㅠ_ㅠ

이게 다 민주당 이 빌어먹을 것들 때문이다ㅠㅠㅠㅠ

내 정치인 최애 문프 얼른 퇴임하셔서 편안하게 지내셨으면 좋겠다가도

문프 퇴임하시는 날 너무 슬플 것 같아서 맴이 아픈 그런...

이런 양가 감정 아시나욥..........ㅠ_ㅠ

 

06_

재택을 해도 일하기 싫은 건 똑같다.

만고불변의 진리.

 

'한량의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덕질무상  (0) 2022.04.11
3월의 독서 기록  (2) 2022.03.31
Black sands  (2) 2022.02.17
사회인 게임 클럽  (0) 2022.02.11
이북 리더기 샀음  (0) 2022.02.05
  1. 저두 문프 못보냅니다. 라고 하지만 얼른 퇴임 하셔서 편안히 지내셨으면 하는 마음 오조오억번.ㅠㅠ 아 찢주당 진짜 온갖 욕이 다 목구멍에서 텨나오고 있어요. 스트레스 빡.
    • 흑흑 이제는 진짜 문프의 안녕만 바랄 뿐이여요ㅠ_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