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북 리더기 샀음
한량의꿈 l

 

01_

이북 리더기 사겠다고 벼르고 벼른 것이 어언 n년.

이예, 결국 크레마s 샀음미다.

 

02_

사고나서 북클럽 이용권 등록했는데, 북클럽머니를 주네?

근데 이거 종이책 사거나 크레마 본품 살 때만 쓸 수 있네?

이북 살 때도 쓸 수 있는데 애초에 전 종이북 파였던 인간이라 소장할 거면 굳이 이북으로...? 싶은 거죠.

여하튼 천하에 죠또 쓸모가 없어서 이걸 어째해야 하나 고민 중.

이럴 줄 알았으면 북클럽머니 받고 크레마 샀지.

그럼 더 할인받을 수 있었을 거 아냐.

 

03_

유토피아를 읽어 보려고 서재에 넣어 놓았다.

달러구트 꿈 백화점도 넣어 놓았다.

한 권씩 읽어야지.

근데 유토피아 읽다가 잠든 게 유머.

 

04_

썼던 2차 창작글, 교정용으로 PDF 만들어 놓은 걸 크레마에 넣어 보았다.

괜찮다....

근데 PDF는 글씨가 너무 작게 뜨고, 버퍼링이 너무 심혔다.

그래서 epub으로 출력해서 넣어봤다.

더 괜찮다............

갑자기 이펍에 꽂혀서 정리 안해놨던 글 이틀에 걸쳐서 정리함ㅋㅋㅋㅋ

이거하다가 졸려서 유토피아 읽으러 간 거였는데, 졸음을 떨치지 못함ㅋㅋㅋㅋㅋ

정리 끝냈더니 399쪽 나옴ㅋㅋㅋㅋㅋㅋ 미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펍폴더도 따로 만들어 놔야것어.

근데 이펍으로 기본 글꼴 설정은 어떠케 하는 거죵?

고딕으로 뜨던디.

 

05_

유토피아.... 독서 성공하고 말것어.

 

'한량의꿈' 카테고리의 다른 글

Black sands  (2) 2022.02.17
사회인 게임 클럽  (0) 2022.02.11
터져 버린 물욕  (4) 2022.01.26
눈귀 막힌 덕질이란  (2) 2022.01.24
2022 업무 일지 굿노트용  (2) 2022.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