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8일 독마존에서 주문한 만년필이랑 잉크 일부 도착.

알스타, 조이, 허빈 잉크 이렇게 주문한건데 알스타 입고가 늦어져서인지 12월 14일 조이, 잉크만 결제 되더니 15일 배송 되었고 오늘 받았음.
택배 올 게 없는데 왔대서 뭐지 했는데 얘네 일 줄이얔ㅋㅋㅋㅋㅋ
예상보다 10일 정도 일찍 도착해서인지 씐나긴 하네요.

그리고 알스타는 여전히 not yet dispatched.....이러다 너 취소되는 건 아니겠지....이 직구 이유의 8할이 너인데.



제이허빈 1670 루즈 에마띠드.
라미 조이 1.5.

독마존 직배송이라 부가세 빠져서 각각 12유로 초반대 가격.
배송비는 알스타까지 포함해서 20유로였는데 분할배송된 관계로 14유로 정도 책정되었네요.

분할배송은 처음이라 나비나비 했는데 총 결제액 초과하지는 않는다고 하니 한시름 놓았고ㅋㅋㅋㅋㅋㅋㅋㅋ

하필이면 유로 급 올랐을 때 결제된거라 배송비 포함해서 51500원 정도 결제 되었는데 이미 한국 가격보다 싸....이래서 직구직구 하나바여.

배대지 낀 직구 건도 하나 있는데 무사히 왔으면 좋겠고요.
미마존 뒤지고 있는 나는 이제 그만 좀 멈췄으면 좋겠고요.
구래도 햄보캄미다ㅋㅋㅋㅋㅋ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일상다망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구 물건 도착  (0) 2015.12.21
직구란 이름의 유령이  (0) 2015.12.15
허리야....  (0) 2015.11.22
수니의 상심  (0) 2015.11.02
라투투 부들부들  (0) 2015.10.26
새 두 마리  (0) 2015.06.10